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성남아트센터, 2017 마티네 콘서트 “브람스, 영원한 사랑에 대하여”

복지포커스 | 2017.03.13 17:00 |

■ 일 시 : 2017. 3 ~ 12 매월 셋째 주 목요일 오전 11시 (총10회)

■ 장 소 :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

■ 티 켓 : 전석 2만5천원

■ 출 연 
- 진 행 : 김석훈    
- 지 휘 : 최수열
- 협 연 : 변철원(D. B.), 김현정(P), 안명주(Fl.), 선우예권(P), 테너 정호윤 외

 



한 달에 한번, 행복한 아침을 선사하는 성남아트센터 대표 브랜드 콘서트 <마티네 콘서트>가 오는 3월 16일(목)을 시작으로 2017년 그 묵직한 여정의 막을 연다.

 

서울시향 부지휘자인 최수열과 진행을 맡은 배우 김석훈이 3년째 호흡을 맞추는 <마티네 콘서트>는 2015년 국내 공연장 최초로 슈베르트 교향곡 전곡 연주를 시도했으며, 지난해 슈만에 이어 올해는 브람스의 작품세계를 탐구한다.

 

브람스의 교향곡과 피아노 협주곡을 중심으로 알차게 구성한 아카데믹한 프로그램은 10년 넘게 이어지는 성남아트센터 <마티네 콘서트>만의 차별성을 더한다. 
 

3월에는 탄생 100주년을 맞는 윤이상이 주목받기 시작한 ‘예악(禮樂)’과 브람스가 그의 나이 마흔여섯에 십 수 년에 거쳐 완성한 교향곡 1번이 <2017 마티네 콘서트> 첫 무대를 책임진다. 윤이상의 ‘예악’은 몇 년 전 국내 전문가들이 ‘20세기를 대표하는 한국 예술작품’에서 음악부문 1위로 선정되기도 했다.

 

국내외 정상급 연주자들과 앙상블의 협연 역시 <마티네 콘서트>가 선사하는 또 하나의 즐거움이다. 5월에는 지난해 센다이 콩쿠르에서 우승한 김현정이 그녀가 우승 당시 연주한 피아노 협주곡 1번을 연주하며 그날의 감동을 다시 한 번 전한다. 7월에는 테너 정호윤 리사이틀로 브람스의 가곡들을 감상할 수 있다.

 

독일 음악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2017 마티네 콘서트>는 3월 16일(목)을 시작으로 12월까지 매 월 셋째 주 목요일 오전 11시, 총 10회에 걸쳐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관객들과 만난다.

twitter facebook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