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문화/예술/체육

문화/예술/체육

성남시, 공예명장 3호로 목·칠 분야 장준철씨 선정

문화복지포커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12.17 11:13
twitter facebook

성남시 공예명장 3호에 목, 칠 분야 장준철 바라래공방 대표가 최종 선정됐다.


시는 지난 11월 공고 후 접수 절차를 진행하였으며, 숙련기술 보유 정도, 공예산업 발전 기여도 등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실사를 통해 평가하고 3차 공예명장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장준철씨를 공예 명장 3호로 선정했다.


장춘철 대표는 나전칠기 분야에 41년간 종사해 왔으며, 각종 공예품 대회 입상, 특허, 디자인등록 등의 성과를 내고 전시회를 개최하며 전통공예분야의 전문인력 양성과 전통기술 발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명장 선정자에게는 공예명장 칭호 부여, 인증서(패) 수여, 공예품 개발 장려금 5백만원을 지원한다.


시는 공예산업 분야에서 15년 이상 종사하고 있으며 신청일 현재 성남시에 10년 이상 거주한 공예인 중 최고의 공예기술을 보유하고 공예산업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예인을 공예 명장으로 선정해 오고 있다.


지난 2016년 지승공예가 홍연화씨를 초대 명장으로, 2018년 목·칠공예 장태연씨를 제2호 명장으로 선정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향후 공예명장의 차별화된 기술 및 경험과 노하우 등을 활용하여 공예를 대중에게 알리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며, 성남시의 명장이 자긍심을 가지고 후진 양성에도 정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Copyrights © 2020 문화복지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뒤로가기 위로가기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