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실버

실버

용인시, 관내 약국 256곳과 연계해 고혈압·당뇨 약제비 본인부담금 지원

문화복지포커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7.08 14:14
twitter facebook



용인시는 만 65세 이상 시민의 고혈압·당뇨 약제비 본인부담금 일부를 지원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고혈압·당뇨의 경우 지속적으로 관리를 받아야 할 만성질환으로, 시는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치료율 향상을 위해 지난 2000년부터 고혈압·당뇨 약제비 본인부담금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원 대상은 용인시에 주민등록을 둔 만 65세 이상 고혈압·당뇨 환자로, 관내 3개구 보건소 및 보건지소에서 진료를 받은 뒤 256곳의 협약 약국에서 약을 조제하면 본인부담금 일부를 지원받을 수 있다.

 

처방일수에 따라 307천 원, 6012천 원, 9017천 원을 지원하며 약 조제 시 약국에서 자동 차감해 지원금을 제외하고 약값을 내면 된다.

 

올해는 지난달 30일까지 27282건 총 37천여만 원을 지원했으며, 남아있는 예산 38900만 원 소진 시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약제비 본인부담금 지원으로 만성질환인 고혈압·당뇨의 지속적 관리와 치료율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용인시민의 만성질환 관리와 주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보건소 진료는 월~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로 축소 운영하고 있으며, 보건지소는 진료를 중단한 상태다.

 

[ Copyrights © 2020 문화복지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
태그 용인시,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뒤로가기 위로가기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