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용인시, 올해 첫 장애인 채용박람회 21일 개최

용인시, 시청로비에서 14개 업체 현장면접 진행
복지포커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7.03.13 17:39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용인시는 장애인들의 취업을 지원하는 올해 첫 ‘내일 징검다리 채용행사’를 오는 21일 오후2시 시청사 1층 로비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용인시와 고용노동부가 주최·주관해 열리는 이날 행사에는 재경전광산업(주), ㈜에스원CRM, 동양텔레콤(주) 등 14개 기업이 참여해 현장면접을 진행한다. 용인 관내뿐 아니라 인근 지자체의 장애인 의무고용 사업체들이 참여한다. 

 

모집 직종은 품질관리, 공무업무 담당자, 제품조립 및 생산, 사무분야, 은행전담 콜센터상담원, 식품생산 및 포장, 물류현장직, 주유 및 세차원, 전산사무원 등 다양하다. 

 

구직을 원하는 장애인은 현장에서 전문상담사들의 상담을 받고 적합한 업체를 추천받아 면접에 응하면 된다. 

 

용인시일자리센터는 이날 참가기업 정보제공 부스와 이력서 작성 클리닉을 운영하고 면접지원 컨설팅, 수화통역사 배치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 Copyrights © 2017 복지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
태그 용인시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뒤로가기 위로가기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