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정치/경제

정치/경제

용인시, 고용노동부 노사민정 협력활성화 평가서 ‘최우수상’

취약노동자 근로환경 개선 및 노동인권 강화 등 노사 화합 일터 조성 노력
문화복지포커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12.21 16:49
twitter facebook


용인시는 18일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사업 우수사례 시상식에서 기초단체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해 고용노동부 장관상과 800만원의 포상금을 받았다고 밝혔다.


고용노동부는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를 위해 매년 지역 노사관계에 선도적 역할을 하고 모범적인 사업성과를 거둔 지방자치단체를 발굴‧포상하고 있다.


올해는 지역노사민정협의회가 설치된 전국 185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서면과 인터뷰, 성과공유회 등 심사를 해 15곳의 우수기관을 선정했다.


시는 노사민정협의회를 통해 경비원의 고용안정과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아파트 고용안정 특별위원회를 신설하고 특성화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노동인권 교육‧상담을 진행하는 등 노사 화합의 일터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한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백군기 용인시장(용인시 노사민정협의회 위원장)은 “노사민정 주체들이 함께 고민하고 노력해 이룬 상생의 결과”라며 “앞으로도 노사민정협회를 통해 노사협력·고용·인적자원개발, 지역 일자리 창출 추진 등 다양한 지원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같은 평가에서 우수상을 받은 바 있다.

 

[ Copyrights © 2020 문화복지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뒤로가기 위로가기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