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행정

3월의 마지막 주말 “다시 만나는 신해철”

복지포커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5.03.28 00:00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오는 28일(토) 오후 3시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신해철거리 만들기 토크콘서트 ‘굿바이 해철 날아라 크롬’이 열린다.

▲ 28일 성남아트센터 무료 토크콘서트 개최 © 복지포커스

신해철 추모위원회가 주최하고 성남시, 성남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이번 토크콘서트는 분당구 수내동에 가칭 ‘신해철거리’를 조성하는데 대해 시민의 의견을 모으고자 개최된다.

고 신해철과 각별한 사이였던 드러머 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남궁연이 사회자로 나서고 이재명 성남시장 및 일반 시민, 연예부 기자 등이 출연해 신해철 거리에 대한 의견을 나눈다.

또한 토크콘서트 이후에는 넥스트의 신해철 추모공연이 이어진다. 고 신해철의 빈자리를 메우기 위해 넥스트 트윈 보컬인 이현섭, 그룹 2AM의 이창민과 에메랄드 캐슬의 보컬 지우 등이 참여해 신해철의 음악세계로 여행을 떠난다.

특히 무료로 열리는 이번 콘서트는 고인을 추억하는 출연자들의 재능기부로 이뤄져 의미를 더한다.

이날 토크콘서트에 앞선 오후 2시 30분에는 성남시와 고 신해철 씨 유족, 신해철 추모위가 성남아트센터 회의실에서 신해철 거리 조성을 위한 MOU를 체결한다.

이번 MOU는 신해철거리 조성을 위해 3자가 긴밀히 협조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시는 “신해철거리는 시의 대중예술 인프라를 확충하고 상권을 활성화하는 랜드마크일 뿐 아니라 고인이 남기고 간 마지막 선물이 될 것”이라고 의미를 전했다.

 

[ Copyrights © 2017 복지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뒤로가기 위로가기
위로